• 최종편집 2019-10-14 (월)

G&J광주·전남 갤러리 누리무리展‘삶의 터와 작업의 공간

댓글 0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네이버밴드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구글플러스
기사입력 : 2019.10.09 15:14
  • 프린터
  • 이메일
  • 스크랩
  • 글자크게
  • 글자작게

○  서울 인사동에 위치한 G&J 광주·전남 갤러리에서 10월 9일(수)부터 10월 15일(화)까지 누리무리展 ‘삶의 터와 작업의 공간

‘전이 열린다.
○ 올해로 34회전을 맞이한 누리무리 그룹은 순천출신들로 구성되어 그동안 순천, 광주, 서울 등에서 전시를 계속 해 오고 있는데
순수한 작업의 열정으로 예술성을 지키며 현대성과 시대성을 천착하고 있다. 그러나 삶의 현장은 작업하기에 쉽지만은 않기에 작
가들 각자의 의지가 지속되어야하고 또 함께하는 동료들의 격려와 도움이 필요한 것 같다. 이처럼 누리무리의 34년의 활동은 함께
하는 힘도 있었기에 지금까지 가능하게 되었으며 앞으로도 계속될 것이다.
○ 김갑진, 김동석, 김병규, 김홍빈, 박성환, 서광종, 위수환, 장영주, 정채동, 조광익은 ‘삶의 터’가 ‘작업의 공간’이 될 때
까지 일상의 시간들을 예술의 경험으로 전용하여, 삶이 예술이라는 명제를 실천하는 그 열정을 작품에 계속 담아내고 있다.

태그

전체댓글 0

  • 04176
비밀번호 :
메일보내기닫기
기사제목
G&J광주·전남 갤러리 누리무리展‘삶의 터와 작업의 공간
보내는 분 이메일
받는 분 이메일